성경인물
성경상식
성경구조
성경검색
이른 비와 늦은 비
고대 이스라엘은 농사를 지을 때 일반적으로 가을에 시작하여 봄에 거둬들였다. 이는 전형적인 지중해성 기후 때문인데, 건기와 우기가 분명한 이스라엘은 여름에 고온건조하고 겨울에 강수량이 많다. 만약 우리나라처럼 봄에 씨를 뿌린다면 건기 동안 사막에서 불어온 뜨겁고 건조한 공기 때문에 곡식은 모두 말라버리고 말 것이다. 따라서 건기가 지난 다음 씨를 뿌릴 수밖에 없다. 길고 건조한 여름이 지나고 10월 말에서 11월경이 되면 황량한 대지에 서늘한 바람이 불면서 비가 내리기 시작하는데, 이 비가 ‘이른 비’(autumn rains)다. 일명 가을비라고도 하는 이른 비는 생명을 소성시키는 역할을 한다. 여름 내내 메말랐던 대지에 촉촉한 비가 내리면 흙먼지 날리던 땅은 빗물을 머금어서 농사짓기에 알맞은 상태가 된다.

가을에 뿌려진 씨앗은 겨울 동안 무럭무럭 자라 추수의 시기 봄을 맞게 된다. 이때 일명 봄비라고 하는 ‘늦은 비(spring rains)’가 내린다. 늦은 비를 맞은 식물들은 열매 맺기에 필요한 영양분을 충분히 빨아들여 튼실하고 알찬 알곡들을 맺을 수 있다. 늦은 비는 곡물의 결실을 풍성하게 해준다고 해서 축복의 비로 여겨진다. 이른 비가 「생명의 비」라면 늦은 비는 「결실의 비」라고 할 수 있다.

육신적 이스라엘 민족이 농사를 지을 때 반드시 필요한 ‘이른 비와 늦은 비’는 성경에서 하나님의 축복 즉 성령을 표상하는데, 이는 영적 이스라엘 백성에게 반드시 필요한 은사다. 하나님께서는 「하나님의 비밀과 생명수 샘」을 통해 이른 비와 늦은 비를 자세히 기록하셨으니 이를 참고하여 상고해보자.

욜 2장 23절 “시온의 자녀들아 너희는 너희 하나님 여호와로 인하여 기뻐하며 즐거워할지어다 그가 너희를 위하여 비를 내리시되 이른 비를 너희에게 적당하게 주시리니 이른 비와 늦은 비가 전과 같을 것이라”

주전 790년경, 선지자 요엘은 장차 하나님께서 이른 비와 늦은 비를 시온의 자녀들에게 내려주신다고 예언하였다. 여기에서 이른 비는 사도시대 오순절에 내리신 성령(행 2장 1-4절)을, 늦은 비는 세상 끝에 내리실 성령을 말한다(욜 2:1-3, 욜 2:28-31). 그렇다면 지금 이 시대 하나님께서 내리시는 늦은 비를 받으려면 어떻게 해야 할까? 호세아 선지자는 늦은 비 성령을 받으려면 하나님을 아는 지식을 배워야 한다고 알려주었고(호 6:3), 스가랴 선지자는 성령의 강림을 봄비 내리는 것으로 비유(슥 10:1)하면서 늦은 비 때에 성령을 더욱 충만하게 받으려면 성전 된 우리의 몸이 절기로 정결함을 입어야 한다고 기록하였다(슥 13:1, 슥 14:16-19, 고전 3:16-17, 고전 6:19). 이 내용을 「하나님의 비밀과 생명수 샘」에는 다음과 같이 기록되어 있다.

『이 앞으로 모든 사람은 선물을 한 가지씩 받게 될 터인데 절기를 지키는 자는 몸이 깨끗게 되었으므로 늦은 비 성령을 받게 되고 절기를 지키지 않는 자는 몸이 더러워 재앙을 받게 될 것이다.』

결국, 하나님을 아는 지식을 배운 자들은 절기를 지킬 수 있고, 절기를 지키게 되면 정결함을 입을 수 있으니 비로소 성령 받을 조건을 갖추게 된다는 말씀이다. 메마르고 황량한 대지에 촉촉이 내린 이른 비 덕분에 씨앗을 뿌릴 수 있었듯이 2천 년 전 흑암뿐인 세상에 내려주신 오순절 성령으로 말미암아 생명의 씨앗을 뿌릴 수 있었다. 그 후 춥고 긴 겨울을 지난 곡식들은 봄에 늦은 비를 맞고서야 30배, 60배, 100배나 되는 알곡을 결실할 수 있었듯이 성령시대 늦은 비 성령의 권능으로 말미암아 새 언약의 빛은 전 세계에 신속하게 전파된 것이다.

농부가 기뻐하는 것은 들판을 가득 메운 쭉정이가 아니다. 적은 분량이라도 땀 흘려 수고한 보람을 느낄 수 있는 알차고 튼실한 알곡이다. 성령시대 늦은 비 성령을 담뿍 받은 우리는 과연 어떠한 믿음의 길을 걸어가야 할까? 성령과 신부께서 기뻐하시는 알곡들을 시온 곳간에 그득그득 채워야 할 것이다. 하나님의 말씀을 사모하고 천국을 소망하는 엘로히스트여! 엘로힘 하나님께서 다시 찾아주신 3차 7개 절기를 끝까지 지켜, 받은 바 늦은 비 성령의 은사로 달마다 다른 과실을 풍성하게 맺는 자녀가 되자.

생명의진리 | 은혜의 설교 | 진리책자 | 특별기획 | 성경도서관 | 커뮤니티 | 잦은질문
오늘방문자 : 228 전체방문자 : 2765947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