굽은 길을 스스로 만드나니 무릇 이 길을 밟는 자는 평강(平康을 알지 못하느니라 (사 59/8)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