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IN | WATV 회원 | WATV 뉴스 | 하늘가족커뮤니티 | 인터넷방송 | 새노래나라 | 아름다운시온
창고 속의 도자기
 
들어가는 말
보물은 가장 가까운...
성경 속 보화
들어가는 말
도자기는 미국의 한 억만장자가 소유하고 있었다. 소장자의 이름을 확인한 그는 소스라치게 놀랐다. 소장자가 다름 아닌, 윌리엄 랜돌프 허스트 자신이었기 때문이다.

그토록 찾아 헤매던 도자기는 5분도 채 걸리지 않는 자신의 창고에, 오랫동안 먼지가 쌓인 채 있었던 것이다.

보물은 가장 가까운 곳에
윌리엄 랜돌프 허스트(1863~1951)는 ‘허스트 신문 제국’이라는 말이 있을 정도로 미국에서 손꼽히는 언론경영인이다. 그런 그에게는 누구도 말리지 못하는 광적인 취미가 있었다. 바로 골동품 수집이다. 그는 마음에 드는 골동품이 생기면 어디든지 달려가 사들여야 직성이 풀리는 사람이었다.

어느 날 그는 잡지를 보다가 마음을 사로잡는 한 점의 도자기를 발견했다. 허스트는 도자기를 손에 넣기 위해 도자기의 주인을 방방곡곡으로 찾아다녔지만 찾을 수 없었다. 포기할 즈음, 잡지에 도자기의 행방을 다룬 기사가 실렸다.

기사에 의하면 도자기는 미국의 한 억만장자가 소유하고 있었다. 소장자의 이름을 확인한 그는 소스라치게 놀랐다. 소장자가 다름 아닌, 윌리엄 랜돌프 허스트 자신이었기 때문이다. 그토록 찾아 헤매던 도자기는 5분도 채 걸리지 않는 자신의 창고에, 오랫동안 먼지가 쌓인 채 있었던 것이다.

허스트처럼 가까이 있는 것의 가치를 깨닫지 못하고 멀리서 찾는 경우가 성경에도 있다.


성경 속 보화
골 2장 2~3절 “… 하나님의 비밀인 그리스도를 깨닫게 하려 함이라 그 안에는 지혜와 지식의 모든 보화가 감취어 있느니라”

하나님께서는 우리에게 귀한 보화를 주셨다. 그리스도 안에 감춰진 이 보화는 영생이다.

요 10장 28절 “내(예수님)가 저희에게 영생을 주노니 영원히 멸망치 아니할 터이요 …”

그렇다면 영생이라는 하나님의 보화를 얻을 수 있는 방법은 무엇일까.

요 6장 54절 “내 살을 먹고 내 피를 마시는 자는 영생을 가졌고 마지막 날에 내가 그를 다시 살리리니”

마 26장 19~28절 “제자들이 예수의 시키신 대로 하여 유월절을 예비하였더라 … 저희가 먹을 때에 예수께서 떡을 가지사 축복하시고 떼어 제자들을 주시며 가라사대 받아 먹으라 이것이 내 몸이니라 하시고 또 잔을 가지사 사례하시고 저희에게 주시며 가라사대 너희가 다 이것을 마시라 이것은 죄 사함을 얻게 하려고 많은 사람을 위하여 흘리는 바 나의 피 곧 언약의 피니라”

예수님께서 당신의 살을 찢고 피를 흘리시기까지 희생하시며 세워주신 영원한 생명의 약속, 새 언약 유월절(눅 22장 20절). 이 소중한 보화는 A.D. 325년 니케아공의회에서 강제로 폐지된 이후 오랫동안 감추어져 있었다. 그 때문에 사람들은 성경에서 유월절에 관한 역사를 보아도 그것의 가치를 깨닫지 못했다. 대신 여러 사람의 사상과 논리를 토대로 영생이라는 보화의 위치를 추적했다. 마치 원하는 도자기를 찾기 위해 먼 곳에서 빙빙 돌던 허스트처럼.오랫동안 감춰져 있던 유월절의 가치는 세상에 다시 알려졌다.

사 25장 6~8절 “만군의 여호와께서 이 산에서 만민을 위하여 기름진 것과 오래 저장하였던 포도주로 연회를 베푸시리니 곧 골수가 가득한 기름진 것과 오래 저장하였던 맑은 포도주로 하실 것이며 또 이 산에서 모든 민족의 그 가리워진 면박과 열방의 그 덮인 휘장을 제하시며 사망을 영원히 멸하실 것이라 주 여호와께서 모든 얼굴에서 눈물을 씻기시며 그 백성의 수치를 온 천하에서 제하시리라 여호와께서 이같이 말씀하셨느니라”

포도주로 사망을 영원히 멸하는 진리는 새 언약 유월절뿐이다. 오래 저장하였던 포도주처럼, 오랫동안 지켜지지 않았던 유월절을 알려주시는 분, 그분은 누구일까.

계 22장 17절 “성령과 신부가 말씀하시기를 오라 하시는도다 듣는 자도 오라 할 것이요 목마른 자도 올 것이요 또 원하는 자는 값없이 생명수를 받으라 하시더라”

성령과 신부께서 사망을 멸하시고 영원한 생명을 주시겠다며 오라 하신다. 이는 영생의 약속이 있는 유월절을 깨닫고 지키라는 의미다. 아직도 영생을 얻기 위해 헤매고 있는 가. 멀리 갈 필요 없다. 하나님의 보화는 가까운 곳에 있다. 새 언약 유월절, 가치 없게 보일 수도 있지만 세상 어느 것과도 비교할 수 없는 보화 중의 보화다.



생명의진리 | 은혜의 설교 | 진리책자 | 특별기획 | 성경도서관 | 커뮤니티 | 잦은질문
오늘방문자 : 3415 전체방문자 : 2790017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