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IN | WATV | 하나님의교회 | WATV 뉴스 | 하늘가족커뮤니티 | 인터넷방송 | 새노래나라 | 아름다운시온
역사서와 예언서
 
들어가는말
조선왕조실록
미래의 역사서, 성경...
예수님에 대한 예언...
들어가는말
성경은 상당 부분 이스라엘의 역사를 다루고 있다는 점에서 역사서라 할 수 있다. 그러나 일반적인 역사서와는 다른 특징을 보인다. 보통의 역사서가 과거의 것만을 기록하고 있는 반면 성경은 과거뿐만 아니라 ‘미래의 역사’를 다룬다. 한마디로 성경은 과거의 역사를 기록한 ‘역사서’이자 미래에 일어날 일들을 기록한 ‘예언서’다.

조선왕조실록
『조선왕조실록』은 제1대 태조부터 제25대 철종까지 472년에 달하는 조선 왕조의 역사를 담고 있다. 1,800권이 넘는 조선왕조실록에는 조선의 정치, 외교, 교육, 경제, 산업, 군사, 종교, 교통, 미술, 풍속 등이 매우 상세하고 객관적으로 기록되어 있다. 이 실록을 기록한 사관들은 교대로 밤낮없이 임금 곁을 지키며 일거수일투족을 기록했다.

1997년 유네스코에서는 조선왕조실록의 문화적 가치를 인정하여 세계기록유산으로 등재했다. 조선왕조실록을 비롯한 수많은 역사서들은 수백 년에 걸친 과거의 역사를 기록하고 있다는 사실 때문에 값으로 환산할 수 없는 가치를 지닌다.

미래의 역사서, 성경
성경은 상당 부분 이스라엘의 역사를 다루고 있다는 점에서 역사서라 할 수 있다. 그러나 일반적인 역사서와는 다른 특징을 보인다. 보통의 역사서가 과거의 것만을 기록하고 있는 반면 성경은 과거뿐만 아니라 ‘미래의 역사’를 다룬다. 한마디로 성경은 과거의 역사를 기록한 ‘역사서’이자 미래에 일어날 일들을 기록한 ‘예언서’다.

이천 년 전, 예수님의 제자들은 예수님께서 그리스도로서 공생애를 사시며 가르침 주신 교훈과 본보여주신 행적을 기록으로 남겼다. 사복음서에는 로마 군병들에게 모진 채찍질과 희롱을 당하시고 십자가의 고통을 감내하시는 예수님의 모습이 생생하게 그려져 있다.

마 27장 26~31절 “이에 바라바는 저희에게 놓아주고 예수는 채찍질하고 십자가에 못 박히게 넘겨주니라 이에 총독의 군병들이 예수를 데리고 관정 안으로 들어가서 온 군대를 그에게로 모으고 그의 옷을 벗기고 홍포를 입히며 가시 면류관을 엮어 그 머리에 씌우고 갈대를 그 오른손에 들리고 그 앞에서 무릎을 꿇고 희롱하여 가로되 유대인의 왕이여 평안할지어다 하며 그에게 침 뱉고 갈대를 빼앗아 그의 머리를 치더라 희롱을 다한 후 홍포를 벗기고 도로 그의 옷을 입혀 십자가에 못 박으려고 끌고 나가니라”

요 19장 34절 “그중 한 군병이 창으로 옆구리를 찌르니 곧 피와 물이 나오더라”

제자들이 기록한 이 같은 역사는 놀랍게도 이미 수백 년 전에 예언되어 있었다.

예수님에 대한 예언
사 53장 3~5절 “그는 멸시를 받아서 사람에게 싫어버린 바 되었으며 간고를 많이 겪었으며 질고를 아는 자라 마치 사람들에게 얼굴을 가리우고 보지 않음을 받는 자 같아서 멸시를 당하였고 우리도 그를 귀히 여기지 아니하였도다 그는 실로 우리의 질고를 지고 우리의 슬픔을 당하였거늘 우리는 생각하기를 그는 징벌을 받아서 하나님에게 맞으며 고난을 당한다 하였노라 그가 찔림은 우리의 허물을 인함이요 그가 상함은 우리의 죄악을 인함이라 그가 징계를 받으므로 우리는 평화를 누리고 그가 채찍에 맞으므로 우리가 나음을 입었도다”

이사야서는 예수님께서 이 땅에 오시기 약 700년 전에 기록된 책이다. 성경은 무려 700년 전에 장차 오실 그리스도께서 당하실 고난을 구체적으로 예언하고 있다. 이뿐만이 아니다. 처녀의 몸을 통해 태어나실 것과 베들레헴에서 탄생하신다는 예언에 따라, 예수님은 처녀인 마리아의 몸을 통해서 태어나셨으며 작은 마을인 베들레헴에서 탄생하셨다(사 7장 14절, 미 5장 2절, 마 1장 18~23절, 마 2장 1~6절). 성경에 기록된 예언들이 정확하게 성취된 것이다.

벧후 1장 21절 “예언은 언제든지 사람의 뜻으로 낸 것이 아니요 오직 성령의 감동하심을 입은 사람들이 하나님께 받아 말한 것임이니라”

성경은 하나님의 뜻으로 낸 기록이다. 이미 흘러간 과거의 역사는 누구나 기록할 수 있지만 미래에 대한 정확한 예언은 아무나 할 수 없다. 미래를 내다보는 유일한 존재이신 하나님께만 가능한 일이다.

사 45장 11절 “이스라엘의 거룩하신 자 곧 이스라엘을 지으신 여호와께서 가라사대 장래 일을 내게 물으라 …”

성경에 기록된 수많은 예언들은 수천 년에 걸친 인류의 역사 속에서 한 치의 오차도 없이 정확하게 이루어져 왔다. 그리고 앞으로 우리가 당할 일의 예언이 남아 있다.

계 21장 1~4절 “또 내가 새 하늘과 새 땅을 보니 처음 하늘과 처음 땅이 없어졌고 바다도 다시 있지 않더라 … 모든 눈물을 그 눈에서 씻기시매 다시 사망이 없고 애통하는 것이나 곡하는 것이나 아픈 것이 다시 있지 아니하리니 처음 것들이 다 지나갔음이러라”

성경의 마지막 예언, 바로 새 하늘과 새 땅으로 표현된 천국이다. 이 예언이 성취됨으로써 성경의 모든 역사가 비로소 완성된다. 사망도, 아픔도, 눈물도 없는 천국은 상상 속에만 존재하는 곳이 아니며 누군가가 꾸며낸 동화 속의 세계도 아니다. 하나님의 말씀인 성경이 분명히 확증하고 있는 우리의 미래다.

생명의진리 | 은혜의 설교 | 진리책자 | 특별기획 | 성경도서관 | 커뮤니티 | 잦은질문
오늘방문자 : 3032 전체방문자 : 23687306